Skip to content

www.cheewoo.net

* 아래에 보이는 "뷰어로보기" 기능을 이용하면 많은 게시물을 편하게 감상할 수 있습니다...^^

영규의 생일을 진심으로 감축합니다....^^;

by 친구치우 posted Jul 21, 200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오늘은 영규가 세상에 태어난지 9860일쯤 되는 28번째 생일날입니다...^^;

내 친구 영규는 참 순수하고 착하아이입니다...(생일이잖냐~ --;)

말보다는 생각을 더 많이 하려고 노력하고 가끔씩은 느닷없는 행동으로 주위친구들을 깜짝 놀라게 할때도 있습니다.

생긴것과 다르게 겁도 많은 편이구요...

언제인가 제가 영규랑 그다지 친하지 않았을때(제나이 20살쯤?) 어느날 저녁 피곤에 지쳐 집으로 돌아오니,

영규녀석의 느닷없는 선물이 저를 기다리고 있더군요... 바로 이오공감(이승환 + 오태호)의 앨범이었습니다.

그 평범한 날의 특별한 선물은 아직까지 제 가슴속 깊이 남아있습니다... <김한조의 공감>이란 제목으로....^^;

이제 서서히 나이가 들어감을 뼈져리게 느끼는 요즘, 친구의 의미를 다시한번 생각하는 지금... 그날의 따스함이 참 그립습니다.

그리고 아주 오래된 더덕술처럼 그렇게 오래될 수록 맛과 향이 깊어지는 그런 친구가 되어 주었으면 좋겠습니다.

2000년 7월 20일 오늘!

과연 오늘은 영규에게 어떤의미로 기억될까요?

다시한번 사랑하는 친구 영규의 생일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2000년 7월 20일. 영규의 28번째 생일날

- 호중이가 -


  • sora 2012.03.05 21:05 (*.125.149.58)
    내 생일에 대한 글이 있으리라고는 생각못하고 들어와 봤더니 저에 대한 글이 있더군요..

    감사합니다... *^^*

    조금은 눈물도 나올뻔했구.. ^^;

    많은 사람들의 호응속에 즐겁게 생일을 보낸거 같아 기뻣습니다.

    근데 올해까지만 먹는거 가지구 장난칩시다.

    아까운 케익...... 아까운 삼페인......

    하지만 올해까지는 꼭 합시다.!!!!!!!

    나를 끝으로 끝나면 저 신고 합니다.!!!!

    어쨋든 고맙구요...

    선물들도 정말 고맙구요. 올 여름에 옷 안사두 될거 같습니다.. *^^*



    < sora >
  • 친구치우 2012.03.05 21:10 (*.125.149.58)
    올여름이 아니라 내년 여름아니야...?

    그정도 옷이면 한 3년은 버틸것 같은데....^^;

    그리고 정말 샴페인뿌리고 케잌 덮어씌우고 그런거는 딱 올해까지만 하자...

    이젠 우리 나이도 생각해야지....(벌써 스물여덟이잖아~)

    정말 딱 올해까지만 하고 내년 부터는 그냥 조용하고 차분하게 보내자...

    주위사람들이 욕해~ 나이 쳐먹고 뭐하는 짓이냐고....

    대신 우리 내년에는 선물을 두개씩 준비하는 건 어떨까 ????



Powered by XE / Designed by Sketchbook / Created by Cheewoo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