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www.cheewoo.net

* 아래에 보이는 "뷰어로보기" 기능을 이용하면 많은 게시물을 편하게 감상할 수 있습니다...^^

치우야..

by 개토 posted Nov 12, 200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잘 있었는감...

일도.. 회사도.. 집안도 정신없고 어수선했던것들이 조금씩 정리 되어 가고 있다.
아직도 내맘은 어수선하지만...

대충 정리되면 네게 함 가볼려고 했는데.. 또 사고치고 말았다. ㅋㅋ
이게 팔자인갑다.

회사 박차고 나와.. 독립했다.
창업이라 할순 없지만.. 대충 혼자 이래 저래 해볼려고 나와 버렸다.
조금 쉬면서 찬찬히 생각해보려고 했는데...
내 성격 알자너.. 함 생각하면 저질러 버리는거...
다 네 덕분이다. 이 불같은 성격에 휘발류까지 지니고 다니는건...

조만간 애들 모아서 개업식도 하고 그럴려구 한다....
.
.
.
.
.
.
두렵다....^^;; 하지만 내가 선택한 길이니.. 지켜봐 다오



ps. 재처리도... 진서기도... 독립했다.. 알쥐?
우린 무얼해도 유행인갑다.
  • 치우 2003.11.14 08:48 (*.126.132.34)
    하하하... 역시 혹시나 했더니만 역시나구나...
    난 또 니가 치우를 방문한 최초의 한국친구가 되나 했었지...ㅎㅎㅎ
    그래 독립을 했단 말이지...
    잘했어. 너 답다...^^
    요즘 한국정말 어렵다고 하는데... 그래도 기죽지 말고 더 열심히 해야 나아질테니까...
    진석이는 알았는데 재철이도? ^^
    짜식들... 진짜 유행인가 보네....ㅎㅎㅎ
    암튼 이왕 시작한거 뭐든지 두려워하지 말고 열심히들 해서 재미도 느끼고 보람도 느꼈으면 좋겠다.
    돈은 그러다보면 저절로 들어오는 거니까...^^
    우리 모두 과거에 대한 집착이나 미래에 대한 두려움없이 하루 하루 맞이하는 현재에 만족하고 기뻐하면서 살았으면 좋겠다.
    물론 꿈이겠지만....^^

    니들이 다 그렇게 된거 정말 내 책임인거 같아....ㅎㅎㅎ
    그래서 요즘 속죄의 삶을 사는중이란다...^^
    성공하면 나 불러줄꺼지? ㅋㅋㅋ
  • 허군 2003.11.18 10:21 (*.180.96.36)
    나 아직 독립못했는데. ㅡㅡ;
    장사할려고 했는데, 만만한게 없다. 몬일이 이리 꼬이는지.
    교촌치킨은 자리가 없고, 호프집은 돈이 많이 들어가고, 피씨A/S점 생각중인데... 저지르기가 힘드네. 걍 취직할까?
    지욱이가 독립했군. 개업식때 꼭 불러라. 이번엔 꼭 갈께. 겪어보니 저지르기가 힘든건데, 지욱이 대단한일 해냈네. 꼭 성공해.

Powered by XE / Designed by Sketchbook / Created by Cheewoo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